섹션
환율

원/달러 환율 9원 급등...신흥국 통화가치 하락

원/달러 환율이 21일 급등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 종가보다 8.9원 오른 달러당 1,167.0원에 거래를 마쳤다. 환율은 1.8원 오른 1,159.9원에 거래를 시작해 장 초반 횡보한 뒤..
빅데이터 경제3법

데이터3법 하위입법 속도, 가명정보 활용범위 쟁점

정부가 '빅데이터 경제3법'(개인정보법·신용정보법·정보통신망법 개정안)의 구체적 내용을 담은 하위입법에 속도를 내고 있다. 새로 도입되는 '가명정보'의 활용범위를 보다 명확히 하고 가명정보 결합 시 안정장치 등도 ..
청약홈

내달부터 청약홈에서 ‘청약자격도 확인하세요

다음 달부터 아파트 청약업무를 한국감정원이 수행하게 되면서 청약사이트가 기존 금융결제원의 '아파트투유' 대신 새로운 청약시스템인 '청약홈'(www.applyhome.co.kr)으로 바뀌고, 이용자는 자신의 청약 자격..
자동차

자동차산업 위기 심화…부품업계 25%는 적자

자동차산업 전환기를 맞아 국내 자동차 업계에 위기감이 커지고 있다. 앞으로 변화에 발맞춰 전기차 개발에 힘쓰는 동시에 시장이 크게 열릴 때까지는 내연기관차 성능 개선도 해야 한다는 조언이 나왔다...
중소벤처기업부

정부, 소공인 경쟁력 강화 위해 493억원 지원

정부가 올해 소공인 경쟁력 강화를 위해 493억원을 투입하고 소공인 복합지원센터도 3곳 확충한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소공인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의류 봉제나 금속 가공업 등 소규모 제조기업에 올..
환율

환율급락에 달러예금 증가...1년9개월만에 최대

지난해 12월 원/달러 환율이 급락하자 기업과 개인의 외화예금 잔액이 794억달러 규모로 불어났다. 이는 2018년 3월 말 이후 1년 9개월 만에 최대규모다. 한국은행이 21일 발표한 '2019년 12월 중 거주자..
취업

경제 둔화 우려 속 전세계 실업자 10년 만에 증가

'무역 전쟁'과 경제성장 둔화 우려 속에 올해 약 10년 만에 실업자 수가 증가하리라는 우울한 전망이 제기됐다. 올해 전 세계적으로 4억7천300만명이 일자리를 구하지 못했거나, 자립에 충분한 번듯한 일자리를 찾지 ..
대출

주택대출 이어 은행 신용대출도 심사기준 강화

정부의 대출 규제로 작년 말 은행권 주택대출 문턱이 높아진 데 이어 가계 신용대출 심사 기준이 더 깐깐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은행들이 여신건전성 관리 강화에 나선 데다 차주의 채무상환능력 악화 우려가 커진 게 가계 ..
자영업자

소상공인 71%, 월 평균수입 300만원도 안 돼

소상공인 10명 중 7명은 월 평균 수입이 300만원도 안 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소상공인의 절반(50.6%)이 지난해 이익이 감소했다고 응답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21일 소상공인 12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