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연방준비제도

美연준인사, 금리 고점 최소 5.25% 돼야

최근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둔화 기대가 확산하는 가운데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고위 인사들이 아직 인플레이션 정점은 오지 않았다면서 최종적인 금리 수준을 더 높게 보는 발언을 내놨다...
아파트

'집 안 산다' 서울 아파트 매매수급지수 70선도 붕괴

금리 인상, 집값 하락에 따른 거래 절벽으로 서울 아파트 매매수급지수가 70선이 무너졌다. 10년3개월 만에 최저다. 전국 아파트 전세수급지수는 지수 80 이하로 떨어지며 수급지수 조사 이래 역대 최저를 기록했다...
이진석 통계청 가계수지동향과장

비소비지출 월 100만원 넘어…이자비용 4년래 최대

가구당 비소비지출이 월 100만원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자비용이 가장 많이 증가했다. 17일 통계청의 3분기 가계동향조사 결과를 보면, 가구당 월평균 월평균 비소비지출은 101만8000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소비자물가,

고물가에 실질소득 2.8%↓, 먹거리 소비부터 줄여

지난 3분기 가계의 명목소득은 늘었지만, 실질 소득은 고물가의 영향으로 5개 분기 만에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물가 상승에 식료품·비주류음료의 실질 지출은 10% 넘게 줄어드는 등 가계가 허리띠 졸라매는 분위기다...
부동산

국민 10명 중 6명, 내년 집값 떨어진다

국민 10명 중 6명은 내년에도 집값이 하락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부동산R114가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14일까지 1천738명을 대상으로 '2023년 상반기 주택시장 전망' 설문조사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