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수출

8월 경상흑자 66억 달러…4개월 연속 흑자

코로나19 여파로 수입과 해외여행 등이 줄면서 경상수지가 4개월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이는 수출보다 수입이 보다 큰 폭으로 줄어든 ‘불황형 흑자’인 셈이다.한국..
과일

최장기 장마에 수산물 가격 '들썩'…추석 물가도 우려

최장기 장마 여파로 채소에 이어 수산물 가격도 상승하면서 밥상물가가 들썩이고 있다. 앞으로 더 비가 올 경우, 과일값도 오를 것으로 보여 추석 물가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12일 노량진 수산물도매시..
수출

OECD " 韓 경제성장률 전망 -1.2%→-0.8% 상향"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올해 한국의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0.8%로 상향조정했다. OECD는 '2020 0ECD 경제전망'(6월10일)을 내놓은 이후 지금까지 한국을 포함해 4개국에 대한 국가별 보고서를 발표했..
비피해

폭우 피해, 대출상환 연기·채무도 감면…신청방법은?

집중호우 피해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채무자들은 오는 12일부터 6개월간 원금 상환 유예를 신청할 수 있다. 수해를 입은 금융기관 대출 이용자가 신용회복위원회로부터 채무조정이나 재조정을 확정받을 경우 즉시 6개월간 ..
현금

1분기 가계 쌓아둔 현금 총액 90조원 돌파

가계가 보유한 현금이 올해 1분기 처음으로 90조원을 넘어섰다. 현금이 전체 금융자산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역대 가장 커졌다. 이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불안 심리가 작용한 것으로 해석된다. 11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국세

상반기 재정적자 111조 '역대최대'…세수 23조 덜 걷혀

정부의 재정 지출은 늘어난 반면 세금은 작년보다 덜 걷히면서 올해 상반기 나라살림 적자가 역대 최대인 111조원에 육박했다. 기획재정부가 11일 발간한 '월간 재정동향 8월호'에 따르면 올해 1∼6월 총수입(226조..
수출

8월 1∼10일 수출 23.6%↓…전달보다 수출 부진

8월 들어 10일까지 수출금액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23.6% 급감했다. 일평균 수출액으로 보면 12.7% 줄었다. 지난달 수출 감소폭이 한 자리대(7%)를 기록하며 코로나19에 따른 수출 부진이 회복세를 보였던 것..
홍남기

홍남기 "예비비 2.6조 등 호우대응재원 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예비비 2조6천억 원 등 호우피해 복구에 투입할 여러 재원을 확보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호우피해 복구를 위해 4차 추가..
 가계 순처분소득

한경연 "작년 가계 순처분가능소득 증가율 역대 최저“

지난해 우리나라 가계의 순처분가능소득 증가율이 역대 가장 낮았다는 분석이 나왔다. 순처분가능소득은 세금 등을 공제하고 사회보장금 등 이전소득을 보탠 '가처분소득'의 개념이다. 기업과 자영업자 등 생산 주체들의 활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