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폐업

소상공인 체감경기 석달만에 악화, 전통시장은 더 심각

지난달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체감경기가 소비 감소와 물가·금리상승 등의 우려로 석 달 만에 악화한 것으로 조사됐다.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은 이번 달에도 경기가 나빠질 것으로 전망했다.1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 따르면 ..
반도체 전문 전시회 '반도체대전'

3분기 반도체 생산 11% 급감, 2008년 이후 최대폭 감소

올해 3분기 반도체 생산이 두 자릿수 감소를 기록하며 2008년 이후 가장 큰 폭으로 줄었다. 반도체가 떠받치는 제조업 생산도 2분기 연속으로 감소하면서 향후 경제 성장 동력이 떨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반도..
수출

10월 수출 2년만에 감소, 7개월 연속 무역적자

무역수지가 7개월 연속 적자를 기록했다. 수출은 2년 만에 감소로 전환된 데다 수입은 여전히 증가세다. 무역수지는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당시인 1997년 이후 25년 만에 가장 긴 적자 기간이 이어지고 있다..
금융지주 회장들과 간담회 하는 금융위원장

자금 경색 푼다, 5대 금융지주, 95조원 유동성 지원

5대 금융지주가 최근 자금 시장 경색을 풀기 위해 올해 연말까지 95조원 규모의 유동성 및 자금 지원에 나선다. 5대 금융지주 회장들은 1일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주재한 간담회에 참석해 올해 연말까지 95조원 규모의 ..
이창용 한은총재

한미 금리역전 지속·확대 전망, 환율 1,500원 가능성

이번 주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기준금리 인상으로 한미 간 금리 격차 폭이 커질 것으로 전망되면서 원/달러 환율이 1,500원에 이를 가능성도 시장 일각에서 제기된다고 블룸버그통신이 31일 보도했다. 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