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수출

8월 경상흑자 66억 달러…4개월 연속 흑자

코로나19 여파로 수입과 해외여행 등이 줄면서 경상수지가 4개월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이는 수출보다 수입이 보다 큰 폭으로 줄어든 ‘불황형 흑자’인 셈이다.한국..
부채

韓가계 빚 GDP 대비 세계 최대…부채비율 97.9%

우리나라의 가계 빚(부채)이 전체 경제 규모를 고려할 때 세계 약 40개 주요 국가 가운데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코로나19 사태 이후로 가계와 기업의 빚이 불어나는 속도 역시 세계 3위로 나타났다...
경기

정부 "내수는 개선, 수출·생산은 감소세“

정부가 우리 경제의 고용·내수 관련 지표는 개선되고 있으나 수출과 생산 감소세는 여전하며 실물경제 불확실성이 높다고 진단했다. 기획재정부는 17일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7월호)'에서 "최근 우리 경제는 고용..
국민연금

이대로 가면…국민연금 곳간 2055년 바닥난다

국민연금이 지금부터 35년 뒤인 2055년에 바닥을 드러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국민연금 등 4대 공적연금의 제도 개선이 이뤄지지 않으면 2055년 적립금이 소진돼 미래 세대에 부담이 될 수밖에 없다는 국회 예산..
소비쿠폰

KDI "코로나19 지원 가구 특성별 선별적 지원이 효율적“

코로나19 사태로 재무적 어려움을 겪는 가구를 지원할 경우 모든 가구에 일괄 현금 지급보다 가구 특성에 따른 선별적 지원 방식이 효율적이라는 국책연구기관의 정책제언이 나왔다. 김영일 한국개발연구원(KDI) 선임연구위..
중소기업

코로나19에 국내 중소기업 31% "직원감축"

코로나19 팬데믹 사태에도 한국 중소기업 90%가 기업 활동을 지속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국내 중소기업의 약 60%는 '올해 매출이 작년보다 낮다', '현재 사업 운영 비용을 감당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한은, 금융·외환 변동성 확대 가능성…필요시 시장안정 조치

한은 "올해 GDP 기존 전망치 -0.2% 밑돌 것“

한국은행이 기존 전망치보다 올해 경제성장률이 더 낮아질 것이라는 견해를 16일 밝혔다. 이날 한은의 성장률 언급에는 현재 코로나19 진정 시점이 당시 예상보다 더뎌지고 있다는 인식이 반영된 것으로 해석된다...

정부 "내수는 개선, 수출·생산은 감소세“

경기
정부가 우리 경제의 고용·내수 관련 지표는 개선되고 있으나 수출과 생산 감소세는 여전하며 실물경제 불확실성이 높다고 진단했다. 기획재정부는 17일 발간한 '최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