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코로나19 백신

WHO "코로나19 백신 개발 진척 속도 빠르다"

세계보건기구가 신종 코로나 바이라스 감염증 백신 개발이 빠르게 이루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사무총장은 6일(현지시간) 제노바 세..
백악관 언론 브리핑

트럼프 "전국에 포괄적 격리 명령 가능성 없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전국적인 격리 조치는 내리지 않은 전망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30일(현지시간) 코로나19 특별대책 브리핑에서 기자의 전국적인 격리 명..
내년 국내 증시 전망은 그렇게 밝은 것만은 아니다. 지속되는 유럽 재정위기에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 사망까지 겹치면서 경제상황이 더욱 불확실해졌기 때문이다. 당장, 내년 1월부터 이탈리아 등 유럽 위기국가들의 채권이 대량으로 만기를 맞는다. 이들 국가가 필요한 자금을 확보하지 못하면 한국도 어려움에 빠진다. 사진은 독일 프랑크푸르트의 유럽중앙은행(ECB) 건물 앞에 있는 유로화 조각상. 2011.12.25

코로나19 사태로 드러난 유럽연합의 민낯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잠재되어 있던 27개 회원국 간의 분열이 수면 위로 드러나 유럽연합의 정치판을 뒤흔들고 있다. 사태는 코로나19로 가장 많은 감염자와 사망자를 기록한 스페인과 이탈리아가 바이러스..
필라

소비 사라진 의류 업계의 위기와 아시아 경제의 붕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충격이 의류 산업으로 번지면서 아시아의 생산 거점 국가들의 일자리가 파괴되는 등 경제적 위기가 대두되고 있다. 전세계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적극적인 봉쇄와 격리를 선택..
싱가포르

싱가포르, '사회적 거리두기' 안지키면 벌금 850만원

싱가포르가 사회적 거리두기에 관련해 강력한 처벌 대책을 내놨다. 싱가포르 정부는 27일(현지시간)부터 공공장소에서 1미터 거리를 두지 않으면 1만 싱가포르 달러(약 850만원) 벌금 또는 최고 6개월 징역을 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럼프, 사회적 거리두기 4월 30일까지 연장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사태 관련 최악의 시나리오를 상정하여 사회적 거리 두기 가이드라인의 기한을 연장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9일(현지시간) 저녁 브리핑에서 "2주 뒤 사망자 숫자가 최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시진핑, G20서 코로나19 공동대응 촉구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20개국(G20) 정상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팬데믹으로 인한 세계 경제 타격을 회복하기 위해 거시경제적 대응과 국제적 협력을 강화할 것을 촉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