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태풍

태풍 '찬투' 북상에 위기경보 '경계' 격상

행정안전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은 16일 제14호 태풍 '찬투' 북상으로 제주도에 태풍 주의보가 발표됨에 따라 위기 경보 수준을 '주의'에서 '경계'로 올..
여서정

한국 기계체조 첫 '부전여전 메달' 여서정

한국 여자 기계체조 선수 최초로 여서정은 올림픽 메달을 따냈다. 또 한국 체조 10번째 올림픽 메달의 주인공이 됐으며 1996 애틀랜타 올림픽 도마 은메달리스트인 아버지 여홍철(50) 경희대 교수의 뒤를 이어 대한민..
야구

야구대표팀, 도미니카共에 4-3 승리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야구대표팀이 강적 도미니카공화국을 극적으로 꺾고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에 진출했다. 한국은 1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도미니카 공화국과 조 2위 녹아웃..
배구

여자배구, 31일 숙명의 한일전

한국 여자배구가 한일전을 디딤돌로 삼아 2020 도쿄올림픽의 8강 진출의 문을 연다. 1패 뒤 2연승을 거둔 한국은 1승을 추가하면 8강 진출을 사실상 확정한다. 1승 2패로 몰린 일본은 한국전에서 패하면 탈락 위기..
수영

황선우 자유형 100m 5위

수영 경영의 새 역사를 쓰는 황선우(18·서울체고)는 이날도 아시아 수영사를 새로 썼다. 황선우는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남자 자유형 100m 결승에서 47초82의 기록으로 5위에 올랐다.메달 획득에는 실패했..
유도

유도 조구함, 575초 혈투서 은메달

한국 유도 중량급의 간판 조구함(29·KH그룹 필룩스)이 2020 도쿄올림픽에서 한국 대표팀 선수로는 처음으로 결승에 올라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조구함은 29일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남자 100㎏급 결승에서 일..
배드민턴

배드민턴, 여자 단식 안세영 '천웨페이와 8강 격돌

배드민턴 여자단식 안세영(19·삼성생명)이 2020 도쿄올림픽 8강까지 거침없이 진출했다. 안세영은 30일 오전 9시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 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리는 2020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단식 8강..

황선우 자유형 100m 5위

수영
수영 경영의 새 역사를 쓰는 황선우(18·서울체고)는 이날도 아시아 수영사를 새로 썼다. 황선우는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남자 자유형 100m 결승에서 4..

유도 조구함, 575초 혈투서 은메달

유도
한국 유도 중량급의 간판 조구함(29·KH그룹 필룩스)이 2020 도쿄올림픽에서 한국 대표팀 선수로는 처음으로 결승에 올라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조구함은 2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