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최저임금

[칼럼] 최저임금제의 빛과 그늘

임금인상률을 놓고 논란이 많았던 최저임금인상문제가 일단락되었다. 문재인 대통령이 사회정책적 차원에서 2020년 까지 최저임금을 시급 1만원까지 올리겠다고 선거공약으로 제시 한 바 있어 그 인상률은 기업과 근로자 모두..
한미FTA

[사설] 미국 FTA개정요구에 지혜롭게 대응하라

미국이 드디어 한미FTA개정협상을 공식적으로 요구하였다. 트럼프 대통령의 지난날 언행으로 보아 각오는 하고 있었지만 30일 이내에 미국의 무역적자가 심하므로 30일 이내에 한미자유무역협정을 개정할 것을 요구하는 통보..

[칼럼] 정책딜레마에 빠져 버린 최저임금인상

정부가 공공정책을 결정함에 있어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여 나국에 빠진 것이 정책딜레마이다. 우리 정부의 임금인상문제가 바로 그런 정책딜레마에 빠져 있다. 문대통령이 선거공약으로 내건 최저임금 1만원 달성이 이제 정..
문재인

[사설] 문대통령, 2보 전진을 위해 1보 후퇴가 필요하다

미국과 독일을 다녀온 문대통령의 가슴은 답답할 것이다. 외국을 나가면 국가원수로서의 지위를 실감할 수 있고, 자신이 대통령이라는 사실도 생생하게 체감할 수 있다. 문대통령도 두 차례의 외국방문과 정상외교를 통하여 이..

[칼럼] 4강 속에 끼어 있는 문정부의 외교과제

한국은 지금 구한말과 같은 국제관계상의 위치에 놓여 있다. 구한말 동북아를 둘러싼 열강들은 제각기 한국을 자기에게 유리한 방향으로 요리를 하려고 경쟁과 협상의 불꽃을 피웠다. 오늘날의 위상이 그 때와 좀 다르기는 하..

[기자의 눈] 어려울거 같았던 '모하비' 누른 'G4렉스턴'

쌍용자동차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4렉스턴'이 모하비와 한번 제대로 붙고 있다. 쌍용차의 언급이 빈말은 아니었던 것으로 보인다. 쌍용차는 G4렉스턴을 내놓으며 과거 '렉스턴'의 발걸음을 재현할 것이라고 ..
추미애

[사설] 추미애대표는 말을 신중하게 해야 한다

사람은 자리가 높아질수록 말을 조심해야 하고 정치인의 경우는 더욱 그러하다. 그래서 옛날부터 성현들은 “말은 신중하게 하고 행동은 과감하게 하는 것이 좋다”고 한 것이다. 그런데 요즈음 여당인 더불어 민주당 추미애 ..

[사설] 북한은 남북정상회담을 깊이 생각하고 수용해야

지금 한반도는 미증유의 불안한 상황과 어려운 외교난제에 봉착하고 있다. 바로 북핵과 남한의 사드배치문제로 국력이 하루가 다르게 소진되고 있는 것이다. 이런 상황은 북한의 대률간 탄도미사일 발사로 인하여 더욱 먹구름이..

[칼럼] ‘블라인드채용’ 제도의 앞날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 중 하나는 인력을 모집하는 과정에 ‘블라인드 채용’을 도입하는 것이었다. 요즈음 젊은이들이 취업의 문을 통과하는 것이 너무나 어렵고 청년백수가 날이 갈수록 증가하는 상황을 고려하면 이와 같은..
성누가병원 치과 신명섭 원장

[칼럼] 디지털 임플란트와 미래의 치과

요즘 디지털임플란트에 대한 홍보도 많이 되고 있고, 환자들도 디지털임플란트를 많이 찾고 있다. 일명 네비게이션 임플란트라고도 하는 디지털 임플란트란 무엇인가. 디지털임플란트란 컴퓨터를 이용하여 정밀 분석 및 진..

[사설] 문재인정부 1기 내각 인선과 차기 인선의 과제

문재인 대통령은 17개 내각 구성을 일단 마무리했다. 내각의 면면을 보면 과거 정부와 다른 점이 눈에 띄는 것들이 몇 가지 발견된다. 과거 고시출신 행정관료가 주류를 이루던 것에 비하여 참여정부, 대통령선거캠프 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