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교육

학자금 대출금리 연 2.2%→2.0% 인하

올해 1학기 학자금 대출 금리가 지난 학기(연 2.2%)보다 0.2%포인트 낮은 연 2.0%로 인하된다. 학자금 대출금리는 11년 전인 2009학년도에는 연 5...
문재인

文대통령 "혁신 기운 확산시켜 경제활력 되찾겠다“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올해는 혁신의 기운을 경제 전반으로 확산시켜 우리 경제의 활력을 되찾고 나아진 경제로 '확실한 변화'를 체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발표한 올해 신년사에서 ..
청와대

靑 총선 앞두고 조직개편⋅인적쇄신

문재인 대통령이 총선을 100일 앞둔 6일 비서실 조직개편 및 인적교체에 나섰다. 이날 인사에서 가장 눈에 띄는 대목은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윤건영 실장이 청와대를 떠났다는 점이다. 윤 실장의 사표는 ..
행안부

전국 주민등록 사실조사…총선 선거인명부 작성

행정안전부는 7일부터 3월20일까지 전국 읍·면·동에서 동시에 '주민등록 사실조사'를 한다고 6일 밝혔다. 주민등록 사실조사는 주민등록 사항과 실제 거주 사실이 일치하는지 확인하기 위한 것이다. 사실조사로 파악된 주..
교육

학자금 대출금리 연 2.2%→2.0% 인하

올해 1학기 학자금 대출 금리가 지난 학기(연 2.2%)보다 0.2%포인트 낮은 연 2.0%로 인하된다. 학자금 대출금리는 11년 전인 2009학년도에는 연 5.8%에 달했으나 점차 인하돼 2017학년도 1학기 연 ..
국회 검경

국회, 오늘 본회의에 '검경 수사권조정法' 상정

국회는 6일 본회의를 열고 검경 수사권 조정을 위한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을 상정한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본회의를 기점으로 남은 개혁입법 완수에 다시 속도를 내겠다는 방침으로, 패스트트랙 법안 저지 ..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조기시행…학자금 금리 인하

당정청,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조기시행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6일 일자리 사업 재정지원 조기집행 등 민생안정 대책을 발표했다. 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국회에서 열린 새해 첫 고위 당·정·청 협의회 후 브리핑에서 "당정청은 동절기 노인 등 취약..
문재인

文대통령 "친환경차로 상생도약 시작“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친환경차 수출에서 시작된 상생 도약 기운이 2020년 새해 우리 경제에 커다란 활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경기 평택·당진항의 친환경차 수출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
아베

日아베, 한일정상회담서 민간교류 지속 주장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지난달 24일 열린 한일 정상회담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한일 민간교류를 지속해야 한다는 점에 동의했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1일 방송된 TV아사히와의 인터뷰에서 "(한일 양국은) 이..
文'대통령, 상생도약' 새해 국정좌표

文'대통령, 상생도약' 새해 국정좌표

문재인 대통령은 새해 첫 공식석상인 이번 자리에서 '상생도약'을 새로운 국정좌표로 제시하기도 했다. 이를 위해 권력기관 개혁과 함께 '공정사회 개혁'을 하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안철수

안철수 정계복귀…"돌아가 정치 어떻게 바꿀지 상의“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1년여간의 해외 체류 생활을 마무리하고 국내 정계 복귀를 2일 선언했다. 안 전 의원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제 돌아가서 어떻게 정치를 바꾸어야 할지, 어떻게 대한민국..
文대통령 "확실한 변화로 새로운 100년 첫출발“...현충원 참배

文대통령 "확실한 변화로 새로운 100년 첫출발“

문재인 대통령은 2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며 새해 첫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 이낙연 국무총리와 장·차관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상조 정책실..
국회

공수처법 국회 통과…한국당,의원직 총사퇴 결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이 30일 국회를 통과했다. 이는 지난 4월 29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지 8개월 만이다. 공수처를 '친문(친문재인) 보위부'로 부르며 공수처 법안에 강력 반대했..

靑 총선 앞두고 조직개편⋅인적쇄신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총선을 100일 앞둔 6일 비서실 조직개편 및 인적교체에 나섰다. 이날 인사에서 가장 눈에 띄는 대목은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윤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