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아베

일본 총리, 도쿄 등 7개 지역에 긴급사태 선언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7일 오후 총리관저에서 열린 정부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에서 도쿄도(東京都) 등 7개 광역지자체를 대상으로 긴급사태를 선언했다. 발령 기간은 이날부터 일본의 황금연휴인 '골든위크'가 끝나는 ..
아베

일본 코로나19 긴급대책으로 1200조 원 푼다

일본 정부가 코로나19 피해를 입은 가구와 기업을 지원하는 대규모의 경기부양책을 발표했다. 일본 정부가 7일(현지시각) 경기부양책으로 108조 8153억 엔(1209조 원)을 책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일본 GD..
아시아

아시아 경제성장률 2.2%···금융위기 이후 최저

아시아 신흥국들이 올해 가장 저조한 경제성장률을 보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아시아개발은행(ADB)는 3일 아시아 개발도상국 경제성장률이 올해 2.2%로 하락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는 1988년 금융위기 때 1...
인도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신흥국 경제

코로나19가 촉발시킨 세계 경제의 암운이 신흥국들의 시름을 키우고 있다. 이번 경제 침체는 2008년 금융 위기보다 더 파급이 클 것이라는 전망이 속속히 나오고 있다. 경제협력개발지구(OECD)는 최근 지속된 ..
필라

소비 사라진 의류 업계의 위기와 아시아 경제의 붕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충격이 의류 산업으로 번지면서 아시아의 생산 거점 국가들의 일자리가 파괴되는 등 경제적 위기가 대두되고 있다. 전세계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적극적인 봉쇄와 격리를 선택..
싱가포르

싱가포르, '사회적 거리두기' 안지키면 벌금 850만원

싱가포르가 사회적 거리두기에 관련해 강력한 처벌 대책을 내놨다. 싱가포르 정부는 27일(현지시간)부터 공공장소에서 1미터 거리를 두지 않으면 1만 싱가포르 달러(약 850만원) 벌금 또는 최고 6개월 징역을 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시진핑, G20서 코로나19 공동대응 촉구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20개국(G20) 정상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팬데믹으로 인한 세계 경제 타격을 회복하기 위해 거시경제적 대응과 국제적 협력을 강화할 것을 촉구했다...
일본

일본 외출자제 촉구···재택근무·백화점·영화관 휴업

일본 수도 도쿄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확산으로 도시 봉쇄 우려가 커지면서 일부 소비자들이 식품 등을 사재기하는 일들이 나타났다. 도쿄 지방 당국이 지난 23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각종 행사와 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