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탄소배출

IPCC "온실가스 배출량 2030년까지 43% 줄여야"

산업화 이전과 비교해 지구 온도 상승 폭을 2100년까지 1.5도로 제한하는 목표를 달성하려면 전 세계 온실가스 순 배출량을 2019년 대비 2030년까지 43%, 2050년까지 84% 감축해야 한다는 보고서가 나왔..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2022.04.05

“한덕수 총리 후보, 기후변화 리스크 이해도 높아”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 3일 윤석열 정부 초대 총리로 한덕수 전 총리를 지명했다. 노무현 정부에서 총리를 지낸 한덕수 총리 후보자는 청문회만 통과한다면 윤석열 정부 초대 총리에 오르게 된다. 5일 증권가에 따르..
음반 친환경 굿즈 아이돌 연예

K-POP 음반 판매량만큼 커진 환경 문제

엔터테인먼트 업계 수익의 핵심 요인 중 하나는 음반 판매다. 음반 판매량은 아이돌의 흥행 정도와 팬덤의 규모를 가늠할수 있는 요인이다. 일각에서는 음반 판매량 뒤엔 대량의 쓰레기 발생이라는 환경문제가 있다고 지적한다..
영국 조지 유스티스 환경부 장관

비료값 상승에 영국, 친환경 비료 사용 농가 지원

최근 비료값 급증으로 전 세계적으로 작물 지배 비용이 치솟자 영국 정부는 친환경 비료를 사용하는 농가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30일(현지 시각) BBC 보도에 따르면 휘발유 가격 상승세에 비료, 연료 및 동물 사료 ..
태양전지 [무료이미지]

풍력·태양 에너지, 글로벌 전력 10% 생산

풍력과 태양열이 지난해 처음으로 전 세계 전력의 10%를 생산했다는 새로운 분석이 나왔다고 29일(현지 시각) BBC는 보도했다. 기후 및 에너지 싱크탱크 엠버(Ember)의 연구에 따르면 50개국이 풍력과 태양 에..
포스코 탄소중립위원회 회의 2022.03.29

포스코, 지주사 전환 후 첫 탄소중립 행보

그린 철강 체제로 단계적 전환을 본격화한 포스코가 지주회사 출범 후 첫 탄소중립 행보를 시작했다. 포스코는 29일 호주의 자원개발 기업 핸콕과 합의서를 체결하고 저탄소 HBI(철광석에서 산소를 제거한 환원철을 조개탄..
오세훈 기후변화 2050 탄소중립

윤석열∙오세훈의 탄소중립 구조조정

오세훈 서울 시장과 윤석열 당선인 시대에도 탄소중립 키워드가 유지되고 있다. 세부적인 변경은 있을 수 있지만 그린에너지 탄소중립과 에너지자립 달성이 뉴 노멀이 되었기 떄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고(..
서울에너지공사 관리동에 설치된 태양광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시, 신재생에너지 2030년 보급률 21% 목표

서울시는 기후위기 대응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대폭 확대한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신재생에너지 보급률을 현재 4.3%(2021년 기준)에서 2026년 12.6%, 2030년 21%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지열은 ..
한국중부발전 발전 공기업

공기업의 온실가스 저감투자 효과에 15.6% 감축

우리나라 공기업이 2011년부터 2020년까지 3.9조원을 온실가스 배출 저감에 투자해 15.9%의 온실가스 감축을 이룬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민간기업들은 5조원 투자에도 온실가스 배출은 오히려 늘어난 것으로 나타..
미국 셰일

바이든과 시진핑의 탄소 정책 일부 후퇴…정책 바뀌나

글로벌 탄탄소 정책 속도가 줄어들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미국과 중국의 정책 일부 선회 속에 유럽 등지에선 화석 연료 사용 비중이 늘어날 가능성을 보이기 때문이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지난 2일(현지시간) 셰일..
수소충전소 독일 2022.03.03

원자재 상승 속 호주 철강 기업, 수소 생산 설비 투자

글로벌 수소 생산 설비 공장의 신설과 증설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수소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국제유가 및 원자재 가격이 오르는 가운데 주목받는 신재생 에너지원이다. 4일 증권가에 따르면 호주 철강그룹 ..
태양광발전소 풍력발전소 태양광 풍력 친환경에너지 에너지 전기 전력

해외 신재생에너지 주가, 전쟁과 유가 상승에 강세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갈등 속에 신재생 에너지 주가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1일(현지시간) 글로벌 독립리서치기업 모닝스타에 따르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태양광 전문기업 선런은 33%, 선노바 에너지 인터네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