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外人 주식자금 56억6천만달러 순유출…7년 만에 최대

주식

지난해 미중 무역분쟁, 미국 금리 인상 속도와 관련한 불확실성이 부각하며 외국인 주식자금이 7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순유출했다. 주식·채권을 합한 외국인 국내 증권투자자금 순유입 규모는 전년과 견줘 반 토막이 됐다. 한국은행이 11일 발표한 '2018년 12월 이후 국제금융·외환시장 동향'…

환율

원/달러 환율, 브렉시트 합의안 부결에도 약보합 마감[ 2019.01.16 04:37 PM ]

브렉시트(Brexit·영국의 EU 탈퇴) 합의안이 부결된 가운데 16일 원/달러 환율은 약보합세로 마감됐다. 중국 경기부양 기대감이 상승세를 누른 것으로 보인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 종가보다 0.6원 내린 달러당 1,120.1원에 거래를 마쳤다.

코스피

코스피, 외국인 '사자'에 2,100선 회복[ 2019.01.16 04:20 PM ]

코스피가 16일 외국인 매수에 힘입어 2,100선을 회복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8.92포인트(0.43%) 오른 2,106.10에 거래를 마쳤다. 종가 기준으로 작년 12월 4일의 2,114.35 이후 최고치다. 2,100선을 넘은 것도 작년 12월 5일 2,101.31 이후 40여일 만이다.

최종구

금융위원장 "올해가 핀테크 골든타임…제도·예산 집중지원“[ 2019.01.16 01:43 PM ]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올해가 핀테크 산업 내실화를 위한 골든타임"이라며 "글로벌 핀테크 기업이 나올 수 있도록 집중 지원할 것"이라고 16일 말했다. 최 위원장은 이날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에서 핀테크 업계 종사자 약 300여명을 대상으로 핀테크 현장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환율

원/달러 환율, 브렉시트 합의안 부결 소식에 상승[ 2019.01.16 12:01 PM ]

브렉시트(Brexit·영국의 EU 탈퇴) 합의안이 영국 의회에서 부결된 가운데 원/달러 환율은 16일 소폭 상승세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9시 5분 현재 전일 종가보다 2.0원 높은 달러당 1,122.7원에 거래됐다. 15일(현지시간) 영국 하원에서 브렉시트 합의안이 큰 표 차로 부결되며 불확실성이 커진 점이 원/달러 환율 상승 배경으로 꼽힌다. 브렉시트 합의안 부결은 예상된 결과여서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은 것으로 분석되지만 앞으로 브렉시트 방향은 미지수로 남아있다.

코스피

코스피 상승 출발…2,090대 혼조세[ 2019.01.16 12:00 PM ]

코스피가 16일 상승 출발한 뒤 2,090대에서 오르내리고 있다. 이날 오전 10분 20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71포인트(0.08%) 내린 2,095.47을 가리켰다. 지수는 전장보다 1.47포인트(0.07%) 오른 2,098.65에서 출발해 잠시 2,100선까지 오르고서 하락 전환하는 등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140억원, 436억원어치를 사들이고 있다. 기관은 572억원을 순매도 중이다.

유가

국제유가, 中경기부양 기대에 급등…WTI 3.2%↑[ 2019.01.16 11:46 AM ]

국제유가가 3거래일 만에 반등했다. 15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3.2%(1.60달러) 급등한 52.11달러에 장을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3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 7분 현재 배럴당 2.39%(1.41달러) 오른 60.4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브렉시트 부결에도 中 부양 기대…다우 0.65% 상승 마감[ 2019.01.16 11:43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지수는 영국 브렉시트 합의안 부결에도 중국 부양책 기대와 넷플릭스 등 주요 기술주 강세 영향으로 상승했다. 15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55.75포인트(0.65%) 오른 24,065.59에 거래를 마쳤다.

유럽증시

유럽증시, 브렉시트 불안속 中성장정책에 소폭상승…英 0.6%↑[ 2019.01.16 11:42 AM ]

유럽 주요국 증시는 15일(현지시간) 중국 정부의 성장 정책에 소폭 상승했다. 유럽연합 탈퇴 즉 '브렉시트' 협상안 투표를 앞둔 영국 런던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58% 상승한 6,895.02로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도 0.49% 오른 4,786.17로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 역시 전 거래일보다 0.33% 오른 10,891.79로 종료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中부양 기대 對 실적 우려 상승 출발[ 2019.01.16 11:41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15일 중국 부양책 기대와 주요 기업 실적 부진 우려가 맞선 가운데 소폭 올라 출발했다. 오전 9시 42분(미 동부시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9.02포인트(0.25%) 상승한 23,968.86에 거래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4.15포인트(0.55%) 오른 2,596.76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64.46포인트(0.93%) 상승한 6,970.38에 거래됐다.

환율

원/달러, 中 정부 경기부양 기대 속 하락 마감[ 2019.01.15 04:11 PM ]

원/달러 환율이 중국 정부가 자국 경기부양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리라는 기대가 커지면서 하락 마감했다. 15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2.3월 하락한 달러당 1,120.7원에 거래를 마쳤다. 원/달러 환율은 이날 1,122.3원에 개장한 뒤에 오전 한때 1,118.3원까지 내리기도 했다. 인민은행이 위안화를 연달아 절상 고시하자 원화가 위안화와 연동하면서 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코스피

코스피 외인·기관 매수에 2,090대 회복…코스닥은 690선[ 2019.01.15 04:09 PM ]

코스피가 15일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에 2,090대를 회복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2.66포인트(1.58%) 오른 2,097.18에 거래를 마쳤다. 종가 기준으로 작년 12월 5일의 2,101.31 이후 최고치다. 지수는 전장보다 4.62포인트(0.22%) 오른 2,069.14에서 출발해 상승 폭을 키웠다.

환율

원/달러 환율 숨고르기…1,120원대 초반 약보합[ 2019.01.15 11:20 AM ]

원/달러 환율이 15일 약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9시 21분 현재 전날 종가보다 0.8원 내린 달러당 1,122.2원을 나타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0.7원 내린 1,122.3원에 거래를 시작했다. 전날 중국의 무역지표 부진에 뛰어오른 원/달러 환율이 주춤하며 소폭 하락한 것으로 풀이됐다. 14일 중국 해관총서가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중국의 수출은 전년 동기보다 4.4%, 수입은 7.6% 줄었다. 글로벌 경제성장 둔화와 중국의 내수침체가 지표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되며 같은날 원/달러 환율은 6.6원 오른 1,123.0원에 거래를 마쳤다. 외환시장 참여자들은 이날 영국 의회에서 이뤄질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합의안 표결에 주목하고 있다.

코스피

코스피, 외인·기관 매수에 상승 출발…장중 2,070선 회복[ 2019.01.15 11:18 AM ]

코스피가 15일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에 상승세로 출발했다. 이날 오전 9시 23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2.89포인트(0.62%) 오른 2,077.41을 가리켰다. 지수는 전장보다 4.62포인트(0.22%) 오른 2,069.14에서 출발해 강세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57억원, 177억원어치를 순매수 중이다. 개인은 251억원을 순매도했다.

유가

국제유가, 중국발 경기둔화 우려로 하락…WTI 2.1%↓[ 2019.01.15 09:39 AM ]

국제유가는 14일(현지시간) 하락세를 이어갔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2.1%(1.08달러) 떨어진 50.51달러에 장을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3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 현재 배럴당 2.41%(1.46달러) 하락한 59.02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11일 10거래일 만에 하락한 데 이어 내림세를 이어간 것이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中경기·기업실적 우려…다우 0.36% 하락 마감[ 2019.01.15 09:37 AM ]

뉴욕증시에서 주요지수는 중국 경기 둔화 및 기업 실적 부진 우려로 하락했다. 14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86.11포인트(0.36%) 하락한 23,909.84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3.65포인트(0.53%)내린 2,582.6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65.56포인트(0.94%) 하락한 6,905.92에 장을 마감했다.

재경TV더보기

펫티켓

반려동물 키우세요? 관련 법규와 펫티켓 숙지하세요

우리나라는 반려동물 인구 천만시대에 접어들었지만 관련 제도에 대한 인지와 준수 수준은

산드라 오 킬링이브

산드라 오, 골든글로브에서 새로운 기록을 쓰다

#아시아 배우 최초의 골든글로브 시상식 진행 #아시아계로서는 38년만에 여우주연상 수상 #골든글로브에서

중국의 ㄱ여기 둔화와 글로벌 차이나 쇼크

중국의 경기둔화와 글로벌 차이나 쇼크

중국 경제가 무역 긴장으로 인한 성장 둔화 조짐을 보이며 균열이 확대되고 있습니다​. 지난해 중국 주식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BTS의 후예 TXT, 세 번째 멤버는 외국인 '휴닝카이'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신인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한효주, 영화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 출연

배우 한효주가 영화 '본' 시리즈의 스핀오프 드라마, 유니버셜 본 프랜차이즈 작품인 '트레드 스톤'에...,

김사랑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여신인데 동안이야"

김사랑이 역대급 동안 미모를 선사했다.

이슈 [CES 2019]더보기

삼성

[CES 2019] 삼성·LG·현대차·네이버…CES서 '4사 4색' 로봇 경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9일 열린 'CES 2019'에서는 국내 대기업들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개발 중인 다양한 로봇

현대기아차

[CES 2019] 현대·기아차 CES서 '홀로그램 AR 내비' 공개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서 스위스 기업 웨이레이(Wayray)와 손잡고 개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