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쇼핑

한은 "코로나19 재확산에 소비 회복세 더딜 것“

한국은행은 코로나19 재확산의 영향으로 전체 민간소비 회복 속도가 예상보다 더뎌질 것으로 예상했다. 한은은 22일 공개한 '최근 소비 동향 점검 및 향후 리스크 요인' 보고서에서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소비심리 ..
계산기

[Q&A] 추석연휴 슬기로운 금융생활

정부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을 지원하려고 16조5천억원 규모의 '추석 특별자금'을 공급한다. 금융위원회는 21일 추석 연휴 금융분야 민생지원 방안에 대해 궁금한 사항을 질의응답 형태로 소개했다...
수출

9월 1∼20일 수출 3.6% 증가…일평균 기준 9.8%↓

반도체, 자동차 수출 반등으로 이달 들어 20일까지 수출금액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3.6% 증가했다. 조업일수 효과를 배제한 일평균 수출액은 –9.8%를 기록했다. 21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20일 통관 기준..
홍남기

홍남기 "2025년까지 전통시장 500곳 온라인 배달체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 방안’과 관련해 17일 "전통시장, 상점 등 소상공인 일터의 디지털화를 빠르게 확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2025년까지 온라인 배달체계..
증시

최저 코픽스에도…주담대 금리는 올랐다

은행권 주택담보대출 변동금리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석 달 째 0%대로 역대 최저 수준 기록했으나 주요 시중은행의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오히려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초저금리 기조 속에 ..
대출

1%대 신용대출 금리 사라진다…총량 조절 나선 은행권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한 신용대출이 잠재적 금융 위험 요소로 지목되면서 은행권이 대출총량과 속도 조절에 나섰다. 은행권은 우대금리 폭을 줄이고 전체 신용대출 금리를 높였다. 최고 200%에 이르던 일부 전문직의 연 ..
공항

한경연 "외국인 관광객 줄자 일자리 12만개 증발 추산“

코로나19 사태로 외국인 관광객이 급감하면서 3∼6월에 일자리가 약 12만개 줄어든 효과가 났다는 분석이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3∼6월 통계를 바탕으로 관광산업 일자리 사정을 분석한 결과 취..
수출

8월 수출물가 4개월 만에 하락…반도체 부진 영향

8월 수출물가가 4개월 만에 하락했다. 국제유가, 원자재 가격이 소폭 상승한 가운데 반도체 가격과 환율이 떨어지면서 수출 물가에 영향을 미쳤다. 한국은행이 15일 발표한 수출입물가지수 통계에 따르면 8월 수출물가 ..
경기회복

올해 역성장 기정사실화…속보지표 ‘뒷걸음’

정부가 최근 역성장을 기정사실화하고 있다. 올해 경제 성장률을 수정하지는 않았으나 경기 'V자 반등'이 사실상 불가능해졌기 때문이다.14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정부는 그동안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서라도 역성장을 방어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