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유가

이란악재, 韓경기회복에 부담되나...장기시 타격 불가피

이란 악재로 국제유가가 오름세를 보이면서 유가 상승과 중동 정세 격화가 국내 경기 회복의 부담 요인으로 떠올랐다. 유가가 오르면 가계와 기업에 부담이 되는 데다 유가가 단기적으로 급등하는 데 그치더라도 회복 조짐이 ..
항공

美·이란 전운에 항공·해운업계 우려

미국과 이란 간 전운이 짙어지는 가운데 국제 유가가 상승세를 보이면서 국내 항공업계와 해운업계에 긴장감이 커지고 있다. 글로벌 악재에 올해 실적개선에 대한 기대를 접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제기됐다...
기재부

설 민생대책, 중기·소상공인에 36조원 지원

정부와 금융권이 설을 전후로 중소기업·소상공인에 대출과 보증으로 36조원을 신규 공급한다는 7일 계획을 밝혔다. 내달 초순까지 시중은행(29조원)과 국책은행(3조8천500억원), 한국은행 등이 모두 34조원의 대출..
an

설 앞두고 무·소고기 가격 강세…10대 성수품 수급

설을 앞두고 무와 소고기 가격이 높게 형성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가격을 안정을 위해 정부가 이들을 포함한 10대 성수품 물량을 평소보다 1.3배 정도 풀 계획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설 성수품 수급 안정 대책'을..
유가

정부 "이란사태, 원유수급 단기영향 크지 않아“

미국과 이란을 둘러싼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정부가 "국내 원유 수급에 대한 영향이 단기적으로는 크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7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확대 거시경제 금융회의를 열고 "중..
반도체 디램

반도체시장 2분기부터 본격 회복 전망 기대↑

메모리 반도체 시장이 올해부터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하나금융경영연구소 이주완 연구위원은 7일 '2020년 반도체 시장의 회복이 가능한가'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통해 올해 1분기 중 가격 조정이..
투자

지난해 외국인투자 5년 연속 200억달러

지난해 외국인직접투자(FDI)가 지난해보다는 감소했지만, 5년 연속 200억달러를 기록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19년 외국인직접투자는 신고 기준 233억달러라고 6일 밝혔다...
콘텐츠

지난해 상반기 콘텐츠 수출 6.4% 증가

한국의 문화콘텐츠 수출이 성장세를 지속한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6일 발간한 '2019년 상반기 콘텐츠산업 동향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상반기 국내 콘텐츠산업 수출액은 48억1천만..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조기시행…학자금 금리 인하

당정청,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조기시행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6일 일자리 사업 재정지원 조기집행 등 민생안정 대책을 발표했다. 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국회에서 열린 새해 첫 고위 당·정·청 협의회 후 브리핑에서 "당정청은 동절기 노인 등 취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