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수출

수출 반등에 9월 경상흑자 2년만 최대

지난 9월 경상수지 흑자가 수출 반등에 힘입어 2년 만에 처음으로 100억 달러를 넘었다. 한국은행이 5일 발표한 국제수지 잠정통계에 따르면 9월 경상수지는 10..
피치

피치, 신용등급 한국은 유지…"높은 부채는 위험“ 경고

국제신용평가사 피치(Fitch)가 주요국의 국가신용등급을 강등하는 상황에서 한국의 신용등급은 그대로 유지했다. 다만 높은 부채 수준은 재정에 위험요인이 될 수 있다고 경고하고 북한 관련 지정학적 위험이 신용등급을 제..
경기회복

내년 한국판 뉴딜 사업 70%는 기존 사업 '재탕’

'한국판 뉴딜'의 내년 사업 중 70%는 기존에 진행하던 사업인 것으로 나타났다. 내년도 뉴딜 예산 21조3천억 중 신규 사업에 투자되는 예산은 2조9천억 원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됐다. 7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대출

주요 은행 신용대출 증가세 주춤…대출 속도 조절 영향

주요 은행들의 9월 신용대출 증가액이 전달의 절반 수준으로 줄어들었다. 금융당국의 경고를 받은 은행권에서 대출 총량 관리에 들어간 영향으로 풀이된다. 6일 은행권에 따르면 5대 주요 은행인 KB국민·신한·하나·우리·..
도표

국가·가계·기업 빚 역대 최대…5천조 육박

국가, 가계, 기업 등 우리나라 모든 경제 주체의 빚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추경호 의원이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국가부채는 2천198조원, 가계부채는 ..
대출

8월 은행 예금·대출 금리 또 역대 최저

지난달 은행권의 예금과 대출 금리가 또 사상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한국은행이 29일 발표한 '8월 중 금융기관 가중평균 금리' 통계에 따르면 예금은행의 저축성 수신금리(가중평균·신규취급액 기준)는 연 0.81%로 ..
가게

서비스업 5개월 만에 감소…음식·숙박 직격탄

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제조업·서비스업 생산이 줄면서 지난달 전산업 생산도 석달만에 전월대비 감소했다. 서비스업과 제조업 생산이 함께 감소 전환한 가운데 건설업도 큰 폭으로 줄었다. 기저효과가 상당 부분 반영된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