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글로벌

is

IS 수괴 사망...자폭에 DNA로 신원확인

'이슬람국가'(IS) 수괴인 아부 바크르 알바그다디는 은신처가 미군 공습을 받은 후 미 특수부대에 쫓기다가 자폭으로 사망했다.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조직의 수괴로서 한때 전세계를 공포에 떨게 했던 알바그다디는 미 정예 특수부대인 델파포스가 투입된 긴박한 작전 도중 군견에 쫓겨 막다른 지하 터…

화웨이

2019.05.22 11:03 AM

美 화웨이 제한, 반도체 수요 회복세에 찬물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에 대한 미국의 거래제한이 한국과 대만 등 아시아 기술 강국들의 주요 성장동력인 반도체 수요의 초기 회복세를 위협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씨티그룹의 분석에 따르면 중국은 2017년 기준으로 아시아 국가들이 수출하는 반도체의 절반을 넘는 51%를 사들였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1일 보도했다.

화웨이

2019.05.21 09:57 AM

美 주요 IT기업들, 中화웨이에 부품·서비스 공급 중단

미국의 간판 정보통신(IT) 기업인 구글에 이어 미국의 주요 반도체 기업들이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방침에 따라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에 대한 부품공급을 중단했다. 블룸버그통신은 19일(현지시간) 인텔, 퀄컴, 자일링스, 브로드컴 등 반도체 기업들이 자사 임직원에게 추가 공지가 있을 때까지 화웨이에 주요 소프트웨어와 부품을 공급하지 않을 것이라고 공지했다고 이 사안에 정통한 소식통들을 인용해 보도했다.

화웨이

2019.05.21 09:53 AM

美, 中화웨이 거래제한 일부 완화…보수·업데이트용 구매 허용

미국 상무부는 20일(현지시간)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에 대한 거래제한 조치를 일부 완화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상무부는 이날 화웨이가 기존 네트워크 보수·점검이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제공을 위한 목적으로 미국산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허용했다. 이는 임시 일반면허 발급의 형태로 이뤄지며 8월 19일까지 90일간 유효하다.

트럼프

2019.05.20 03:19 PM

트럼프 "중국이 세계장악 원한다" ...中제조2025 지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을 강력한 경쟁국으로 지목하며 노골적인 경계심을 드러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미국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중국은 우리에게 엄청나게 큰 경쟁국"이라고 말했다. 그는 "중국은 세계를 장악하기를 원하고 있다"며 "그렇지 않느냐? 그들은 차이나 2020, 그러니까 2025를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화웨이

2019.05.20 09:51 AM

로이터 "구글, 中화웨이와 일부 비즈니스 중단“

미국 정부가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를 거래제한 기업 명단에 올린 것과 관련, 구글이 하드웨어·소프트웨어 이전이 필요한 화웨이와의 비즈니스를 중단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9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앞서 미 상무부는 지난 16일 화웨이와 화웨이의 68개 계열사를 거래제한 기업 리스트에 올렸다. 이에 따라 화웨이와 해당 계열사들은 미국 기업에서 부품 구매 등을 할 때 미국 당국의 허가를 받아야 한다.

중국

2019.05.17 02:09 PM

중국 "무역마찰 어느 정도 영향…통제할 수 있어“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이하 발개위)가 미국과의 무역마찰이 "어느 정도 중국 경제에 영향을 줬다"면서도 이는 "통제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멍웨이 발개위 대변인은 17일 베이징에서 열린 거시경제 상황 발표회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 멍 대변인은 이어 미국이 부가한 추가 관세의 영향을 충분히 분석해 "필요하면 대응조치를 바로 내놓고 경제 운영을 합리적인 구간에서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화웨이

2019.05.17 10:08 AM

美, 中화웨이·68개 계열사 거래제한 명단에 올려…즉시 발효

미국 상무부는 16일(현지시간) 중국 통신장비 기업 화웨이와 68개 계열사를 거래제한 기업 명단에 올렸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거래제한 기업 명단에 올리겠다는 상무부의 방침이 발표된 지 하루만이다. 로이터통신은 이날 상무부 대변인을 인용, 이 조치의 효력이 즉시 발생한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화웨이와 해당 계열사들은 미국 기업에서 부품 구매 등을 할 때 미국 당국의 허가를 받아야 한다.

트럼프

2019.05.16 10:03 AM

트럼프, '美정보통신 보호' 국가비상사태 선포…中 겨냥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 등 외부 위협으로부터 미 정보통신 기술과 서비스를 보호하기 위해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했다. 로이터통신 등은 중국 정보통신업체 화웨이의 사업을 금지하는 길을 연 것이라고 평가했다. 미·중 무역협상이 막판 이견으로 난항을 겪고 다시 '관세전쟁'이 시작된 가운데 나온 압박조치여서 양국 간 긴장이 한층 고조될 것으로 보인다.

화웨이

2019.05.16 09:56 AM

美, 中화웨이·70개 계열사 거래 제한…"안보위협 활동에 연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외부 위협으로부터 미국 정보통신을 보호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한 직후 미국 상무부가 중국 통신장비 기업 화웨이와 70개 계열사를 거래 제한 기업 명단에 올린다고 발표했다. 1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상무부는 미국 기업과 거래하려면 당국의 허가를 먼저 취득해야만 하는 기업 리스트(Entity List)에 화웨이 등을 올릴 것이라고 밝혔다.

관세

2019.05.16 09:53 AM

블룸버그 "美, 한국은 글로벌 자동차관세 표적에서 제외 예정“

미국이 한국을 글로벌 자동차 관세의 부과 대상에서 제외할 것으로 전해졌다. 블룸버그 통신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서명할 행정명령안을 입수했다며 그 내용에 따르면 한국, 캐나다, 멕시코가 징벌적 관세에서 면제될 것이라고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동안 수입 자동차와 부품이 국가안보를 해친다며 25% 관세를 부과하는 방안을 추진해왔다. 이에 따라 미국 상무부는 자동차, 부품 수입의 국가안보 위협성을 조사한 보고서를 올해 2월 제출했다.

폭스콘

2019.05.15 04:48 PM

아이폰 부진 충격파…애플 납품업체 실적악화·정리해고

아이폰의 판매 부진 여파로 애플 납품업체들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아이폰을 조립하는 업체인 '폭스콘'(대만 훙하이정밀공업)은 올해 1분기(1∼3월) 순이익이 전년동기대비 17.7% 줄어든 198억2천만 대만달러(약 7천553억원)라고 14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시장정보업체 레피니티브의 평균 예상치인 248억4천만 대만달러에 못 미치는 수준이다.

페북

2019.05.15 04:31 PM

페북에 혐오·테러 영상 올리면 '원스트라이크 아웃’

페이스북은 14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이용자가 정책에 위반되는 유해 콘텐츠를 올리면 그 즉시 일정 기간 해당 서비스 사용을 제한하는 '원스트라이크' 정책을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3월 뉴질랜드 이슬람 사원에서 벌어진 총격 테러 장면이 페이스북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로 17분간 생중계된 사건 이후 두 달 만에 강화된 규제 정책을 내놓은 것이다.

트럼프

2019.05.15 01:59 PM

트럼프 "3천250억불 中제품 관세 강력 검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4일(현지시간) 3천250억 달러 규모의 중국 수입품에 대한 관세 검토를 재차 거론하며 대중 압박 수위를 높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취재진에 "아주 강력하게 검토하고 있다. 3천250억 달러에 대해서 우리는 아주 강력하게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2019.05.14 11:26 AM

美, 전체 中수입품 겨냥 3000억 달러 추가 관세…휴대폰·랩톱 포함

중국이 600억달러 규모 미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를 인상키로 한 가운데 미국은 25%의 고율 관세를 부과할 3천억달러 중국산 수입품 목록을 발표했다. 미국 무역대표부(USTR)는 13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3천억 달러 규모의 추가 관세대상에 휴대전화, 랩톱, 태블릿 컴퓨터 등을 새로 포함하고 희토류, 제약품, 약품 원료 등은 제외한다고 밝혔다.

관세

2019.05.14 09:48 AM

미중 무역전쟁 격화...'美관세폭탄에 中보복' 대치

미중 무역전쟁이 한 치의 양보 없는 대결 양상을 보이고 있다. 지난 9~10일 워싱턴DC 담판에서 합의에 실패한 가운데 미국이 관세를 인상했으며, 중국 역시 관세인상으로 맞불을 놓았다. 중국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중국 정부는 13일(현지시간) 6월 1일부터 6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대해 5∼25%의 보복 관세를 부과하기로 했다고 밝혔다.